중국 최초의 여장군 무덤: 부호묘
중국 최초의 도성: 은허궁전종묘유지
중국 최대의 청동기: 사모무정
중국 최초의 문자: 갑골문

중국 최초의 자료관: YH127 갑골 땅굴

중국 최초의 차마유적: 은허 차마갱
은허 박물관
을이십 방은대전
 
 
 중국 최초의 여장군 무덤: 부호묘
부호(婦好)는 상나라 임금 무정(武丁)의 비(妃)로 전쟁터에 나갔던 중국 역사상 최초의 여장군이다. 부호묘의 발굴은 1928년 이후 은허 궁전종묘유지에서 제일 중요한 고고발견으로 공인됐고 그해 전국 10대 고고발견에 들었다. 부호묘는 은허에서 유일한 완벽하게 보존된 상나라 왕실성원의 고분이다. 무덤은 동서로 4m, 남북으로 5.6m, 깊이 7.5m이고, 위에는 '모신종(母辛宗)'이라는 향당(享堂)이 있다. 무덤에서 발굴된 정교한 수장품은 1,928개나 되는데 그가운데에 청동기 468개, 옥기 755개, 골기 564개이고 다른 것은 병기·연장·악기이다. 그중의 삼련(三聯), 우방이(偶方彛), 효존(?尊), 사모신사족굉(司母辛四足?) 등은 다 역사상 유례없는 진보이다. 또 화폐 6,800여 개, 순장 유골 16구 있다. 이들 정교한 순장품은 양도 많고 종류도 풍부하며 양식도 신기로운데 상나라 시대 아주 높은 수공업생산수준을 충분히 나타내서 진귀한 중국 국가급국보라고 할 수 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海南4+1历史记录
  • 構쐤틱:솽엄댔봤宏횡렝撈묑솽濫 股땡獻匡츠쉔臥撮國쫄㉬ 2019-02-20
  • 路헤忌쉿枷씽댕:던淪먁헙쏵닷흙빵,廬婁茄맴쭝뒈역빻 2019-02-20
  • 낀理무櫂끓틔혈黨뜩禱뺏 2019-02-19
  • 벌셥瀯小櫓廢훽踊瞿逑碩볜兩腥뵐瞿窘尤랙嵐쏵흙劤쌓뙈 拉鞫櫓벌쥴돔제 2019-02-19
  • “빻박친駕”蘿紐쨀아景サ콩훈稠돛 2019-02-18
  • 떪磎“降훙빤”槨부콘跨랬枷섯쾨--쩠踏틉돛 2019-02-18
  • 《櫓卵뎨叫鋼拳욋님蝎·桔뗍쒔듕溝죗》 2019-02-17
  • 냈括틱:櫓벌匡뺏코벼관벵힛렘충 匡뺏릿菫깊君瞳페櫓 2019-02-17
  • 팩群묏擎迦宣囹퓜サ널앨곗2018禱뎀匡論삔 2019-02-17
  • 各썹괸쏟휑역쭌 씌꽈裂쩠섦옻폘넋 2019-02-16
  • 븍爛“瞿>ド踪 뭐쉔츱頓묾谿竟 2019-02-16
  • 櫓빽匡츠옵묩홍헷撈잿썼순돨鋼拳例쁜 2019-02-16
  • 꼇旒켓퓰꼇쀼庫。姑땍鋼姑。땡耘겉뗌접菱寮、菱제뫘項綱냥角굼웰긋鍍,角뜩척햐쪽、옵揆。 2019-02-15
  • 陵솰삔팹쁨쏜휨꼬寮훨쟀엇룡:짇댕앨대股땡크닷팹쁨쏜휨랙嵐 2019-02-15
  • 鮫꾜윗힉:劤소蹈 劤荇 2019-02-15
  • 484| 668| 830| 819| 186| 442| 856| 190| 398| 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