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최초의 여장군 무덤: 부호묘
중국 최초의 도성: 은허궁전종묘유지
중국 최대의 청동기: 사모무정
중국 최초의 문자: 갑골문

중국 최초의 자료관: YH127 갑골 땅굴

중국 최초의 차마유적: 은허 차마갱
은허 박물관
을이십 방은대전
 
 
 중국 최초의 여장군 무덤: 부호묘
부호(婦好)는 상나라 임금 무정(武丁)의 비(妃)로 전쟁터에 나갔던 중국 역사상 최초의 여장군이다. 부호묘의 발굴은 1928년 이후 은허 궁전종묘유지에서 제일 중요한 고고발견으로 공인됐고 그해 전국 10대 고고발견에 들었다. 부호묘는 은허에서 유일한 완벽하게 보존된 상나라 왕실성원의 고분이다. 무덤은 동서로 4m, 남북으로 5.6m, 깊이 7.5m이고, 위에는 '모신종(母辛宗)'이라는 향당(享堂)이 있다. 무덤에서 발굴된 정교한 수장품은 1,928개나 되는데 그가운데에 청동기 468개, 옥기 755개, 골기 564개이고 다른 것은 병기·연장·악기이다. 그중의 삼련(三聯), 우방이(偶方彛), 효존(?尊), 사모신사족굉(司母辛四足?) 등은 다 역사상 유례없는 진보이다. 또 화폐 6,800여 개, 순장 유골 16구 있다. 이들 정교한 순장품은 양도 많고 종류도 풍부하며 양식도 신기로운데 상나라 시대 아주 높은 수공업생산수준을 충분히 나타내서 진귀한 중국 국가급국보라고 할 수 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海南4+1历史记录
  • 쟀빽룔寮훨瞳꺽鐸폼났쬠犬쌈肝更祇련狂 2019-06-18
  • 嵐寡槿왕擎荇哉У袴럼않읽켤컁 2019-06-18
  • 킹괜쉥삔瞳쏟쾨股놔홍劤GT매쿡났 2019-06-18
  • 1948쾨,먼瘻흙훙췽휑괩永켐е 2019-06-17
  • 벳덱룟룟섞考悧努牘쉔蓼윕샐꼇헌잿 2019-06-17
  • 굶훙섯莖품앎넜죄섯몸添綾죄。 2019-06-17
  • 看쎌瞿窘尤벌소든緞쌘 “잤쳔”든緞섞櫓좋宮 밖露댕괘癩르 2019-06-16
  • 있갛寧努幸ㅧ澤교又傾얾찌훙呵努돠 굳得즈쇱擎랜운繫괩낀션昑 2019-06-16
  • 珙駕먼돨淚으鱗諒櫓벌벌소뒈잿貢 2019-06-15
  • 魁쨀컁펭懇츠쾨폅桿듐앙췽懃켬沂밗깹솰꿎 2019-06-15
  • 뤄뽐貢렛끓앎隣꼇谿 ――뤄뽐貢렛끓굇쑴 2019-06-15
  • 속퓻貢獨났慤櫓慤빈젬북솰밗 2019-06-15
  • 증댕헤돨淚으鱗諒櫓벌벌소뒈잿貢 2019-06-14
  • 랬齡휑괩:앵띨쉽쏜굳챨쥴늑櫓契撚姑듐 2019-06-14
  • 劤랙君:카鮫며랙君왜질劤膠蘆 2019-06-14
  • 804| 602| 268| 582| 594| 479| 469| 735| 898| 278|